2023년 반려동물의 치료비 부담 덜어드립니다: 부가세 면제 알아보기

 

안녕하세요, 여러분.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하는 모든 가정에 희소식을 전하게 되어 기쁘네요. 국민의 부담을 덜기 위해 정부가 반려동물 질환 일부에 대한 치료비에 대한 부가가치세 면제를 주도하고 있습니다. 반려 가정에서 가장 걱정되는게 바로 우리 반려동물의 병원비인데요. 반려동물 진료비 및 수술비는 사람보다 더 비싸고, 보험도 안되는 종목도 많아 많은 가정에서 부담되는 부분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러한 제도 개선을 하반기 중에 실현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로 인해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의 부담이 조금이나마 줄어들 것으로 기대됩니다.

 

반려동물 치료비, 무엇이 변화되나?

정부는 국민의 부담을 덜기 위해, 반려동물 질환 일부에 대한 치료비에 대한 부가가치세 면제를 주도하고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러한 제도 개선을 하반기 중에 실현할 것이라고 최근에 발표했습니다.

 

부가세 면제 적용 및 확대?

현재, 예방접종 및 중성화수술 등 일부 항목은 부가가치세가 부과되지 않고 있지만, 그 외의 치료비에는 10%의 부가가치세가 추가됩니다. 이에 따라, 정부는 면제 대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치료 횟수가 많은 외이염, 결막염 등 100가지의 질병에 대한 치료비 부가가치세를 우선적으로 면제하며, 이 후에도 적용 범위를 확대할 예정입니다.

 

부가세 면제 되면?

이러한 정책이 시행되면, 반려동물을 돌보는 가정의 부담이 상당히 줄어들 것으로 기대됩니다. 예를 들어, 현재 치료비가 5만원인 경우 10%의 부가세를 추가해 총 5만5천원을 지불해야 하지만, 이 제도가 적용되면 그대로 5만원만 지불하면 됩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런 부가세 면제 항목을 확정하는 즉시 관련 법률을 개정하고, 이를 연내에 실시할 예정입니다.

이 말인 즉슨, 현재, 몇 가지 예방접종과 중성화수술은 부가가치세가 부과되지 않지만, 다른 치료비에는 10%의 부가가치세가 추가되고 있고 정부는 이러한 부가가치세의 면제 범위를 늘리려고 한다는 것입니다. 처음으로, 외이염, 결막염 등 치료 횟수가 많은 100가지의 질병에 대한 치료비 부가가치세를 검토후 확정하고, 면제할 예정입니다. 더욱이, 이 범위는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합니다. 이는 농림축산식품부가 곧이어 진행할 법률 개정을 통해 실현될 예정입니다. 이는 반려동물의 복지를 위해 필수적인 변화이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크게 줄여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펫보험 및 펫푸드 제도 정비

또한, 농식품부는 다른 부서와 협력하여 펫푸드와 펫보험 관련 제도를 개선하려고 합니다. 더 나아가 ‘반려동물 연관산업 육성 대책’을 이달 중에 마련할 계획입니다. 현재, 농림축산식품부는 외이염, 결막염, 개 아토피성 피부염, 무릎뼈 안쪽 탈구 등 다발성 질병에 대한 조사를 완료하고, 이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통해 100개의 질병을 선정하려고 합니다. 또한, 동물병원과 보험사가 제휴를 통해 펫보험을 활성화시키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 관광수요에 대한 대응

반려동물과 함께 여행을 하는 수요에 대응하여, 맞춤형 관광상품도 출시될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이달부터 ‘마당스페이스(MadangSpace)’라는 반려동물 나들이 공간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문화상품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또한, 국내 최대 규모의 반려동물 테마파크 ‘경기 반려마루 여주’가 설립되는 등 다양한 프로젝트가 진행 중입니다.

  • 마당스페이스란?
    • 마당스페이스는 반려견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독채 운동장, 숙소, 캠핑지를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 이를 통해 고객은 반려견과 단독으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개인적인 공간을 제공받게 됩니다.
  • 경기 반려마루 여주란?
    • 반려동물과 그들의 가족들이 모여 이야기를 나누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여주와 화성에 조성 중입니다. 이 공간은 유기동물 입양 및 보호, 미용 및 목욕, 놀이터, 상담실, 사무실 그리고 반려동물 문화센터 등 다양한 시설을 제공합니다.
    • 복합문화공간에서는 유기동물의 분양 시설과 동물 생명 존중 교육 등을 통해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계획되어 있습니다. 이는 반려인과 비반려인 모두가 참여하며, 소외된 유기 동물과의 교감도 가능하도록 고려되었습니다.
    • 이번 행사에서는 반려동물 복합문화공간의 명칭 공모전 시상식이 진행될 예정이며, 방송인 박수홍, 박성광 그리고 외국인이 참여하는 ‘반려인 비정상회담’ 등 다양한 이벤트가 예정되어 있습니다. 이를 통해 반려동물이 ‘또 하나의 가족’이라는 인식의 확산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 제도의 개선과 이에 따른 기대

이처럼, 정부의 반려동물 제도 개선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들에게 큰 변화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진료비에 대한 부가가치세 면제, 펫보험의 활성화, 그리고 맞춤형 관광상품 등을 통해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들의 부담이 줄어들 것이며, 반려동물과의 생활이 더욱 다양하고 풍요롭게 변화할 것입니다. 이러한 개선은 또한 반려동물과 사람들이 보다 안전하고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마치며, 앞으로도 정부의 이러한 노력과 개선들이 계속 이어지기를 바라며, 이 글을 마무리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반려동물을 위한 법이 많이 개정되어 우리 반려인들이 더욱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오늘 제가 정리해드린 반려견 ‘부과세 면제’ 또한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모든 이들에게, 좋은 소식이 될 수 있길 바랍니다. 다음에도 좋은 정보로 찾아뵙겠습니다. 그럼,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Leave a Comment